기찻길 (한남역점)

회식을 할때면 항상 후보로 오르는 한남동 기찻길.
회사 근처에 참 먹을데 없다.



인테리어는 이런느낌

양파도 나오고

마늘과 쌈장, 김치


비싸다. 이날 갈매기살이 없어 맛보지 못했다.

시작은 안창살로. 알고보니 미국산. 소고기라며 핏기가 가시자 마자 꿀꺽..

다먹고 마늘 구어 먹는중..

폭탄주도 제조해 먹고..

이건 갈비살. 안창살 보다 맛이 없었다.

이건 돼지갈비. 앞에 먹은 고기보다 훨씬 맛있어 모두가 감탄했었다.

마무리는 묵냉면으로.

목요일 저녁에 갔는데 손님은 많은데 종업원이 없어 대접이 영 시원찮았었다. 고기고 없었고..
동네에 별다른 대안이 없다는게 참 그렇다.

TAG , ,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동 | 기찻길
트랙백0 , 댓글0개가 달렸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밀글